파워뉴스
취재수첩

언제까지 양반입네 점잔만 뺄 건가?

언제까지 양반입네 점잔만 뺄 건가?
‘기억하지 않은 역사는 되풀이 된다’고 했던가?90년 전의 전의 악몽이 되살아나고 있다...
시론

[기고] 新교통수단 전동킥보드, 제대로 알고 타자

[기고] 新교통수단 전동킥보드, 제대로 알고 타자
최근 20~30대 직장인들 사이에 각광받고 있는 전동킥보드는 전기동력을 사용하는 1인용...
점심 나들이

여름철 별미 중 별미 ‘냉면’

여름철 별미 중 별미 ‘냉면’
냉면은 추운 겨울, 따뜻한 온돌방에서 이가 시리도록 찬 동치미국물에 면발을 ...
시민의 소리

‘백제와 왜’ 어떤 관계였을까

‘백제와 왜’ 어떤 관계였을까
김현구 교수 “5~6세기 백제, 일본서 자라 귀국한 인물 잇달아 등극”백제 역사유적 세...

(그곳에 가면)가을낭만과 덤이 있는 ‘강경’

(그곳에 가면)가을낭만과 덤이 있는 ‘강경’
은은한 갈대숲과 하늘거리는 코스모스의 자태에 설레는 가을, 낭만을 선사할 여행...

알려지지 않은 공주의 시인

알려지지 않은 공주의 시인
이창섭(李昌燮) 선생. 한 때 공주교육대학의 국어과 교수를 지냈던 분이다. 그 뒤에 공...
인기기사

역사속의 ‘공산성’을 살펴보니

역사속의 ‘공산성’을 살펴보니
공산성은 문주왕이 웅진성에 정도(475년)후 삼근·동성·무령왕 등을 거쳐 성왕이 부여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남도 공주시 먹자2길 11(중동)  |  대표전화 : 041)858-7080  |  팩스 : 041)858-7081  |  전화 : 010-8336-4019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남 아 00127  |  등록연월일 : 2011.11.01  |  발행인ㆍ편집인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병찬
Copyright 2011 파워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wnews.co.kr